한양대학교의료원
주요서비스

  • 한양대학교병원

    바로가기 >

  • 한양대학교구리병원

    바로가기 >

  • 류마티스병원

    바로가기 >

  • 국제병원

    바로가기 >

한양의 상징

  • (주)우주텍으로부터 기능성 인솔 2000족 기증받아

  • 제1회 한양대학교병원 로봇수술 심포지엄 개최

소식 더보기 >
  • 약물개발연구원
  • 난치성 신경계
    세포치료센터
  • 의학연구원
  • 지역의약품안전센터
  • 류마티스임상연구센터
    CRCRA
  • 한양대학교
    의과대학
  • 발전기금 참여방법
  • 발전기금 온라인약정
  • 발전기금 기부내역조회
  • S

    한양대학교병원

  • G

    한양대학교구리병원

  • R

    류마티스병원

  • I

    국제병원

목록으로 이동

‘우울증 외래 적정성 평가’ 1등급

한양대병원 전경

한양대학교병원(원장 윤호주)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제1차 우울증 외래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아 ‘우울증 치료 잘하는 병원’임을 입증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2021년 1월부터 6월까지 만 18세 이상 우울증 외래 신규 환자를 진료한 전국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평가했다.

 

이번 우울증 외래 적정성 평가는 ▲첫 방문 후 3주 이내 재방문율 ▲첫 방문 후 8주 이내 2회 이상 방문율 ▲우울증상 초기평가 시행률 ▲우울증상 재평가 시행률 ▲항우울제 84일 이상 처방 지속률 ▲항우울제 180일 이상 처방 지속률을 평가했으며, 한양대학교병원은 전체 평균 80점을 받아 전체 평균(43.2점)과 동일 종별 평균(64점) 보다 높은 점수를 받으며 우울증 치료 잘하는 병원임을 입증했다.

 

윤호주 병원장은 “우울증은 치료 시기가 중요한 질환으로 초기부터 적극적으로 치료해야 삶의 질을 개선시킬 수 있다”면서 “본원은 우울증 환자 맞춤형 치료서비스와 우울증 디지털 치료제 개발 등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2022.11.07

태그

#우울증 , #적정성 , #평가 , #1등급 , #치료 , #맞춤형